이제서야 지스타의 마지막 포스팅을 올리게 되었네요. 최대한 게임에만 신경 쓰기로 했지만 남자의 본성을 이겨내지 못하고 결국 작년과 마찬가지로 아름다운 모델분들을 카메라에 담아왔습니다. 말이야 그렇지만, 모델 분들의 이름을 거의 모르니 양해 바랍니다. 그나마 임지혜씨만 아는군요. orz

올해는 노출 수위를 줄이고 게임 시연에 중점을 둔다고는 했지만 여전히 일부 업체 부스에서는 눈살을 찌푸리는 모델 배치 때문에 조금 기분이 상하기도 했습니다. (JCe가 가장 대표적이었죠) 그래도 전체적으로 봤을 떄는 전년보다 모델들의 노출을 많이 줄이려고 노력은 한 것 같습니다. 게임의 성격에 맞춰서 코스튬플레이를 주로 하는 게 눈에 띄었습니다. 그럼 한 번 살펴보겠습니다. =)













SK텔레콤은 출전 게임마다 모델 분들에게 코스튬 복장을 해서 포토 타임을 마련했습니다. 디노마키아에 계신 저 분은 깜찍한 포즈 덕분에 그 날 가장 많은 인기를 얻으셨을 것 같네요. =)




문제의 JCe 부스입니다. 시연대 위에 모델을 세워두고 있습니다. 시연하시는 분들은 함부로 위를 쳐다보지 못할 것 같군요. (쳐다보는 용자가 꽤 있었다나 뭐라나...) JCe는 좀 반성해야 할 것 같습니다. (부스 모델이 무슨 상품도 아니고;;)




인텔에서 포토타임을 가졌습니다. 이 분이 서 계시는 뒤에 조명이 비쳐서 굉장한 '조명빨'을 받으신 분입니다. 사진이 빛나죠? =)







nhn의 한게임은 C9 포토타임을 아예 마련하고 있었습니다. 모델 두 분이 교대로 하셨는데, 카메라 세례에 고생 많으셨습니다. (__) 테트리스 시연대 쪽의 모델은 도우미 분인데 마침 어떤 분이랑 대전을 하시길래, 이 떄가 기회다 하고 찍어버렸습니다. ^^;










:: 대미를 장식할 그녀의 등장 ::







:: 올 해 지스타 최고의 부스 모델 커플로 선정 ::

CJ인터넷은 프리우스와 진삼국무쌍 온라인을 필두로 첫 출전했는데, 가장 평가가 좋은 코스튬으로 각광 받은 것 같습니다. 게다가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임지혜씨가 2년만에 지스타에 출전했군요. 결론은 깨모 기자님 말 마따나 '승리의 임지혜'가 아닐까 싶습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대화동 | 킨텍스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s powered by Disqu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