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 Walt Disney. All rights reserved.

'라따뚜이'라는 다소 이상한 제목의 이 영화는 3D애미네이션의 명가 PIXAR디즈니가 합작으로 탄생한 애니메이션입니다. 지난 번 그들의 Cars가 그닥 성공하지 못했지만(적어도 국내에서는) 토이스토리와 니모 이후로 굉장히 재밌는 녀석이 하나 탄생한 것 같습니다. 특별히 팀 내에서도 '니모를 찾아서'와 '인크레디블'의 제작진이 공동제작한 것도 자신있게 내새울만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Walt Disney. All rights reserved.

낭만의 도시 프랑스 파리에서 일류 요리사(체프)를 꿈꾸는 쥐(Rat) '레미'는 쥐 답지 않게 섬세한 미각과 후각을 가져서 남다른 개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거기다 글도 읽고 사람 말도 알아들으니 더 대단하죠? =) 살던(?) 집에서 쫓겨나 우여곡절끝에 동경하던 파리로 도착하고 그곳에서 요리를 할 수 있는 인연을 가지게 되면서 이야기는 재미있고 흥미진진하게 이어집니다.

디즈니와 PIXAR답게 동물의 의인화에 대한 애착이 강했습니다. 또한 이들의 표현과 유머러스함은 여전했습니다. 즐겁게 보고, 마지막에 감동도 받으며 만족스럽게 2시간을 즐길 수 있었습니다. 무엇보다도 음식 만화에서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리액션'인데 이 부분도 굉장히 재밌고 코믹하게 표현했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Walt Disney. All rights reserved.

배경인 파리도 굉장히 아름답게 표현합니다. 개인적으로 보름 전에 파리를 여행하고 왔기 때문에 에펠탑부터 시작해서, 노틀담, 강변의 풍경까지... 굉장히 친숙하고 반가웠습니다. 제작하면서 사전에 파리의 모습들을 최대한 담아내려고 조사하고 노력한 흔적을 엿볼 수 있었습니다. 인터넷에 공개된 스틸컷은 저것 뿐이지만 야경은 정말 아름답게 표현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Walt Disney. All rights reserved.

이 애니메이션의 주제는 절대 상식적으로는 불가능하던 '쥐'가 요리를 하게되어 꿈을 이루듯, '누구나 원하는 바를 이룰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던져주고 있습니다. 전연령층이 관람하는 애니메이션답게 주제 전달도 쉽고 참 유익한 것 같습니다. 애니메이션을 좋아하신다면 꼭 한 번 보시길 바랍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PIXAR. All rights reserved.

추가로, 항상 영화 시작 전에 Short Film을 보여주기로 유명한 PIXAR는 이번에도 어김없이 LIFTED라는 제목으로 단편을 준비했습니다. UFO를 시운전하는 초보와 이를 연수해주는 고참 외계인의 이야기를 다뤘는데, 불쌍하게도 곤히 잠들어있는 인간만 생고생을 하는데요. 본 영화를 보기 전에 단편으로 워밍업을 할 수 있는 즐거움이 이 번에도 여전히 존재했습니다. =)

추가) 비디오 게임 전기종으로 다 나왔던데... 굉장하군요. 어차피 전 NDSL밖에 없으니 차세대기 버전은 해당사항이 안되겠지만요. orz

신고
comments powered by Disqu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