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 주의 타이틀 ::

오늘도 변함 없이 일본 비디오게임 주간 판매량 소식을 전해드리고자합니다. 미디어 크리에이터로부터 집계되는 일본 비디오게임 판매량 정보가 갱신되었습니다. (1월19일 ~ 1월 25일)

소프트 총 판매량은 940.943개로 지난주 판매량 대비 84.42% 입니다. 계속해서 떨어지고 있군요. 코어 유저용 타깃으로 출시된 신작 두 타이틀(FRAGILE ~안녕, 달의 폐허~, Zill O'll Infinite)이 상위에 링크되면서 괜찮은 출발을 보이고 있습니다만 전체적인 판매량이 낮은 게 흠입니다. 총 판매량에서 신작비는 12%로 굉장히 낮습니다. 상위권에는 없지만 레프트 4 데드가 1.7만장으로 86.29%의 소화율을 보이며 판매 호조(?)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사실 일본에서 먹히기 힘든 게임인데, 체험판 효과를 많이 본 듯 합니다.

지난 주에 이어 Wii로 노는 마리오 테니스 GC가 소프트 판매 1위 자리를 지켰습니다. 아무래도 저렴한 가격이 한 몫 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몰랐는데, 일본쪽 Wii 소프트 가격이 생각보다 비싸군요...(7,000엔이 넘어가니) 원작인 케임큐브판이 40만장이 넘는 판매고를 가지고 있는데 Wii로 리메이크(?)되면서 얼만큼 좋은 판매량으로 이어갈 지 주목됩니다. 닌텐도의 게임 타이틀들은 게임큐브용을 Wii용으로 컨버전만 시켜도 잘 팔린다는 걸 보여준 좋은 사례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일본 주간 비디오게임 소프트웨어 판매량 (01/19~01/25)

  1. Wii로 노는 마리오 테니스 GC (Wii) - 31,593
  2. FRAGILE ~안녕, 달의 폐허~ (Wii) - 26,055
  3. 태고의 달인 Wii (Wii) - 25,543
  4. Zill O'll Infinite (PSP) - 25,488
  5. 몬스터 헌터 포터블 2nd G (PSP 베스트판) - 25.437


한편, 하드웨어 부분도 소프트와 비슷한 수준으로 그전주보다 판매량이 떨어졌습니다. 순위는 변동이 없는 점이 신기하군요. 여전히 NDSi 천하입니다. 전년도와 비슷한 양상을 보이고 있으니 당분간 판매량 저하는 계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일본 주간 비디오게임 하드웨어 판매량 (01/19~01/25)

  1. NDSi - 51,618
  2. PSP - 38,280
  3. Wii - 26,770
  4. PS3 - 17,708
  5. NDSL - 13,686
  6. Xbox360 - 7,663
  7. PS2 - 5,077

  1. Favicon of http://lineni.com BlogIcon 리넨
    2009.01.30 23:36

    GC용이 Wii에서 잘 팔린다는 건 Wii의 조작감 때문일까요, 아니면 원래 게임이 잘 만들었기 때문일까요. ㅎ_ㅎ

  2. Favicon of http://myskylark.co.cc BlogIcon 종달
    2009.01.31 17:17

    으음... 확실히 비유하긴 그렇지만...
    아직도 드케 소프트가 나오는거랑 비슷한 비유일까요??-ㅁ-;;
    조금 다르겠지만요... 이경우는 인기를 끌던 구세대 콘솔 소프트를 우려 먹기라고 해야겠죠??

comments powered by Disqus